서대전역 KTX 증차 촉구는 지역 경제 활성화의 신호탄

홍종원의원, 서대전역 KTX 증차 촉구

이채봉 기자 | news@thesegye.com | 입력 2020-07-01 18:12:43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대전=세계타임즈 이채봉 기자] 대전시의회(의장 김종천)는 1일 홍종원 의원(더불어민주당, 중구 제2선거구)이 제251회 임시회 제1차 본회의에서 21명의 의원과 함께 대표 발의한 ‘서대전역 KTX 증차 촉구 건의안’을 의결했다.

 

 이번 건의안은 서대전역을 중심으로 한 대전 원도심 지역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고, 동시에 공공교통과 광역교통망의 효율적인 연계체계 구축과 이용률 증대를 위해서 발의됐다.

 

 홍종원 의원은 “2004년 KTX 개통 이후 전국 반나절 생활권 시대로의 변화와 출퇴근 거리에 대한 일반적 개념이 확 달라지면서 출퇴근 1시간 생활권으로 변모해가는 상황에서 서대전역에 배정된 열차는 턱없이 부족하다”며 그 필요성을 강조했다.

 

 또한, “서대전역 KTX 증차는 대전 시민들뿐만 아니라 호남권 지역민들에게도 상당한 의미가 있는 일”이고, “국토의 균형발전과 지역경제 활성화 차원에서라도 꼭 필요한 대책”이라며 정부와 코레일에 서대전역 KTX가 증차 될 수 있도록 강력히 촉구 건의했다.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이채봉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