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의원, 공인회계사, 세무사, 전직 공무원 등 10명...
내달 3일부터 20일간

전라북도의회, 2019회계연도 결산검사위원 위촉

손권일 | news@thesegye.com | 입력 2020-03-27 14:57:56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전북=세계타임즈 손권일 기자] 전라북도의회 송성환 의장은 27일 의장실에서 2019회계연도 결산검사 위원들에게 위촉장을 수여했다. 

 

결산 검사 위원은 재정·회계 분야 전문성 및 경험을 갖춘 민간위원 7명(공인회계사 1명, 세무사 1명, 전직 공무원 5명)과 도의원 3명 등 모두 10명이다. 도의원은 황영석(결산검사대표위원, 김제1), 김희수(전주6), 홍성임(비례) 의원 등이다.

이번에 위촉된 결산검사 위원은 4월 3일부터 22일까지 20일간 2019년 한해 전북도와 도교육청 예산이 당초 목적대로 쓰였는지, 선심성·낭비성 예산은 없는지 등 예산집행 전반에 대한 건전성과 효율성을 검사하게 된다. 

 

송성환 의장은 “결산 검사는 도와 도 교육청 재정의 투명성과 합리성을 확보하기 위한 것”이라며 “위원들께서 전문성을 발휘해 꼼꼼히 확인해 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황영석 대표위원은 “전북도와 전북도교육청에서 편성한 예산이 당초 목적대로 집행됐는지, 선심성·낭비성 예산은 없었는지 내실 있는 검사를 하겠다”고 밝혔다. 

 

결산검사 위원은 20일간 활동한 뒤 오는 5월 검사의견서를 집행부에 제출하고, 집행부에서는 결산 검사 위원의 검사의견서를 첨부한 결산 승인안을 5월 말까지 의회에 제출해야 한다.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손권일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