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코로나19로 힘든 국민들의 권익향상을 위한 정책 활동 인정받아
- 김평남 의원 “코로나19의 대응뿐만 아니라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맞이하기 위한 정책 또한 발 빠르게 마련할 것!”

김평남 서울시의원, ‘대한민국 공공정책대상 지방의정부문대상’ 2회 연속 수상!

이장성 | news@thesegye.com | 입력 2020-12-21 11:05:09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서울=세계타임즈 이장성 기자] 서울시의회 도시안전건설위원회 김평남 부위원장(더불어민주당, 강남2)이 지난해에 이어 2년 연속으로 ‘대한민국 공공정책대상 지방의정부문’ 대상자로 선정되는 쾌거를 이루었다. 

 

 올해로 5회째를 맞이하는 ‘2020년 대한민국 공공정책대상’은 한국공공정책학회가 2016년부터 대한민국의 국가사회 발전에 이바지한 개인, 단체, 공공기관을 선정해 수여하는 상으로, 각 부문 수상자들은 공공정책학회와 심사위원들의 엄격한 심사를 거쳐 선정됐다. 

 

 우리나라 행정, 정책학 분야의 선도적인 학회인 한국공공정책학회는 “2020년 올 한해 코로나19라는 국가적 위기를 맞이하여, 대한민국의 입법, 행정, 교육, 자치단체, 공공기관, 기업 및 기타단체 분야에서 전문성과 공익성을 가지고 국민들의 권익향상을 위해 정책을 수립하고 시행한 이들을 선별하여, 수상자를 선정했다”고 밝혔다. 

 

 ‘공공정책대상 지방의정부문’ 대상에 선정된 김 의원은 코로나19로 인해 혼란을 겪고 있는 학생들을 위해 「서울특별시교육청 원격수업 지원에 관한 조례안」을 발의하여, 갑작스럽게 맞이한 비대면 언택트 수업에 대비하기 위한 원격수업 구축에 관한 법적 근거를 마련했을 뿐만 아니라,  

 

 「서울특별시교육청 학교민주시민교육 진흥조례」 발의를 통해서는 학교에서도 선거에 관한 교육과 비교·분석, 토론을 자유롭게 실시할 수 있도록 법적 근거를 둠으로써 학생들이 민주주의의 초석을 다질 수 있는 발판을 마련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김 의원은 “올해는 코로나19로 촉발된 위기 상황에 대처하기 위해 저 뿐만 아니라 모든 공무원들이 자신의 자리에서 맡은 일들을 묵묵히 수행하고 있는 상황”이라고 설명하면서, “제가 오늘 받은 ‘공공정책대상’이 저 혼자만의 노력으로 받은 상이라고 생각하지 않고, 정책을 수립하기까지 저를 도와준 모든 분들과 함께 받는 상이라는 마음가짐으로 의정활동을 이어나가겠다.”며, 

 

 “코로나19에 대응하기 위한 즉각적인 정책뿐만 아니라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도 신속하고 유기적으로 대처하기 위한 선제적인 정책을 마련하겠다.”고 수상소감을 전했다.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이장성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