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어비앤비와 함께 서울 연남동에 ‘이마트 하우스’(emart.withairbnb.com)열어
□ 내달 4일(토)까지 오픈, 매일 오후 2~6시 신청자 투어 통해 일반에 공개
□노브랜드, 센텐스 등 이마트 PL로 채워진 ‘쇼룸’, 상품 홍보 효과 높혀
□ 호스트 신청자 대상 추첨 이벤트, 방 디자인•상품권 제공 등 다양한 혜택

“이마트 하우스에 놀러오세요”

이현진 기자 | news@thesegye.com | 입력 2018-07-15 08:40:39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세계타임즈 이현진 기자]이마트가글로벌 여행 커뮤니티 플랫폼 ‘에어비앤비’와 손잡고내달 4일(토)까지약 2주간 서울 연남동에‘이마트 하우스’를운영한다.


거실과 주방, 방과 서재로 이루어진 약 66 ㎡ 규모의 ‘이마트 하우스’는 이마트에서 판매하는 가구, 생활용품, 가전 등으로 채워진 컨셉하우스다.


예를 들어, 주방에 가면 ‘노브랜드 전자레인지’와 ‘러빙홈’의 화이트 식기 시리즈를 사용할 수 있고, 침실로 가면 ‘샤이릴라’의 쿠션과 거실화가 놓여져 있으며, 화장대에서는 센텐스의 헤어오일을찾아볼 수 있다.
또, 서재에는 일렉트로마트에서 판매하는 붐마스터로 노래를 들을 수 있는 식이다.


이렇게 꾸며진 ‘이마트 하우스’는 오픈 기간 동안 매일 오후 2시~6시(월요일 제외) 신청자에 한해 자유롭게 구경해볼 수 있도록 했다.


또, 이마트X에어비앤비의 이벤트 홈페이지에서 에어비앤비의 호스트를 신청하는 사람을 대상으로 추첨 이벤트를 열어,


1명에게는 ‘이마트 하우스’의 디자이너가 직접 빈방을 꾸며주는 혜택을, 200명을 대상으로 이마트와에어비앤비 각 5만원 상당의 상품권을 증정하며, 호스팅을 위한 1대1코칭 서비스 등을 제공할 계획이다.


이마트는이마트에서 판매하는 다양한 상품을 보다 효과적으로 소비자들에게 소개하기 위해 ‘이마트 하우스’를 선보이게 되었다고 밝혔다.


실제 생활공간에 이마트상품을 적용하여 상품의 실용성을 강조하고 고객들에게는인테리어에 관한 아이디어를 줄 수 있는, ‘이마트 하우스’가 하나의 쇼룸인 셈이다.

이마트와 함께 ‘이마트 하우스’를 선보이는 에어비앤비는이마트의 잠재고객인 2030의 젊은 층을 중심으로 선호도가 높고,단순한 쇼핑공간이 아닌 고객의 시간과 삶을 공유한다는이마트의 브랜드 가치와 숙박을 넘어 여행지에서의 삶을 제공하는 에어비앤비의 브랜드 가치가 잘 맞아 협업을 진행하게 되었다.


이마트최훈학 마케팅담당은“실제 주거공간에 이마트 상품을 배치해 디자인함으로써 상품 홍보효과를 높이고자 이번 이마트 하우스를 기획했다며이마트 하우스를 통해 이마트는 다양한 상품 및 브랜드를 알리고, 고객들은 인테리어 팁을 얻어갈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이현진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