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로컬핫뉴스] ‘경술국치일 잊지 말라’…도안면, 남다른 태극기 사랑

이장성 기자 | news@thesegye.com | 입력 2018-08-29 08:15:44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증평군=세계타임즈 이장성 기자] 108년 전 8월 29일은 우리민족에게는 씻을 수 없는 치욕의 날이다. 

 

이날 우리는 국권을 강탈당하고 일본에 강제 병합돼 36년간 가혹한 수탈의 식민지 역사가 시작됐다. 

 

많은 선조들이 이에 대항해 나라를 되찾기 위해 많은 피를 뿌렸으며 이를 통해 현재 우리가 있게 됐다. 

 

이곳 도안면에도 순국선열을 기리는 곳이 있다. 

 

연병호 선생을 기리기 위한 항일역사공원이 그 곳이다.


지난 7월 도안면장으로 부임한 임헌출 면장의 태극기 사랑도 남다르다. 

 

아침 출근 시 마다 지역 내 마을회관 및 경로당을 찾아다니며 태극기가 바로 걸렸는지 확인한다. 

 

낡고 더러워진 태극기는 깨끗한 태극기로 곧 바로 교체한다. 

 

마을이장들 역시 태극기 사랑에 적극 동참하고 있다.  

 

태극기를 교체하거나 했으면 이를 자랑스럽게 생각하고 면장에게 문자를 보낸다. 

 

임헌출 면장은“나라사랑은 거창하게 크게 행동하는 것이 아니라 우리 일상에서 작고 소소한 것부터 시작 하는 것”이라며,“그 시작으로 태극기 사랑을 실천 하게 됐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이장성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