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안군에서 만나는 국악&아프리카 문화체험'

진안군, 진안 ‘하쿠나마타타’ 공연 객석 가득 메워...

이정술 기자 | worflej@hanmail.net | 입력 2017-06-30 05:59:00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 © 세계타임즈

[진안=세계타임즈 이정술 기자] 지난 28일 진안 문화의집 마이홀에서 국악과 아프리카 문화체험이 결합된‘하쿠나마타타’공연이 군민 250여명이 관람한 가운데 성황리에 개최됐다.

 

이번 공연은 관객이 함께하는 참여형 공연으로 전 객석에 젬베를 세팅하여 관객이 직접 젬베를 연주할 수 있도록 하여 무대와 객석의 경계를 허물었다.

 

▲ © 세계타임즈

군민들의 문화수준에 부합하고자 질 높은 공연을 계획하고 적극적으로 홍보한 결과 공연 1시간 전부터 공연장 밖 계단까지 줄을 서서 기다리는 진풍경이 연출됐다.

 

▲ © 세계타임즈

진안군은 “공연이 있을 때마다 객석을 가득 메우고 통로까지 채울 만큼 군민들의 문화적 욕구가 크게 증가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다채롭고 질 높은 공연을 제공하여 군민들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이정술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